[칼럼] 클럽벨, 페르시안밀 운동법의 차이와 훈련법 TIP

Pioneer 한얼
  
저자 글 목록 (링크)
경력&프로필 (링크)
개인 블로그 (링크)
개인 유튜브 (링크)
문의 010-2966-8155

"정교한 테크닉, 명료한 티칭법, 참된 운동철학"

↓워크샵 광고↓ ↑워크샵 광고↑

쇠몽둥이 클럽벨(좌)과 나무몽둥이 페르시안밀(우)은 중량을 머리 뒤로 돌리는 방식의 운동 도구입니다. 아래 첨부한 각각의 운동 영상을 보세요. 모두 ‘돌린다’는 움직임으로 설명이 가능합니다. 하지만 그 방식에 있어서는 상당한 차이가 있음을 알 수 있습니다. 그리고 실제로 해보면 페르시안밀 운동법이 클럽벨 운동법보다 더 까다롭다는 느낌을 받게 됩니다. 왜 그럴까요?

페르시안밀 테크닉은 ‘돌린다’는 의도에 최적화된 움직임 패턴을 갖습니다. 그 결과 몸통의 회전 및 상/하지의 통합적 활용, 그리고 좌우앞뒤 중심 이동을 더 적극적으로 합니다. 실제로 해보면 상당히 복잡하고 숙달에 시간이 걸립니다.

<참고 영상 : 페르시안밀 15kg 영상>



(하지와 상지의 힘을 어떻게 연결하는지, 스텝 및 중심 이동도 유심히 보세요.)

반면 클럽벨 운동법은 견갑대 움직임을 최대한 활용하고 강화하는 목적으로 개발됐습니다. 아래 돌리는 동작을 보면 하지의 참여가 더 적은 것을 알 수 있습니다. 대신 페르시안밀에 비해 동작이 단순하여 배우기도 쉽습니다. (착오없으시길. ‘상대적’으로 쉽다는 것입니다.^^)

<참고 영상 : 클럽벨 밀 7kg 영상>


페르시안밀 운동법은 파워와 효율를 중시하는 스포츠에 가깝습니다. 실제로 대회가 있지요. 반면 클럽벨은 견갑대 및 상지를 집중적으로 강화하는 기능성 트레이닝이라 할 수 있습니다. 페르시안밀 운동법은 클럽벨 운동법에 비해 움직임의 효율을 더 추구하고 전신의 힘도 더 끌어 씁니다. 잘 이해가 되지 않는다면 클럽벨을 다루듯이 페르시안밀을 다룬다고 상상해보세요. 위에 15kg 페르시안밀 영상을 다시 보면서, 만약 이 동작을 하체 개입을 자제하고 중심이동(스텝)도 없이 했다면 어땠을까 생각해보세요. 아마 기록이 훨씬 떨어졌을 겁니다. 사실 애초에 이런 비교는 무의미합니다. 목적 자체가 다르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모든 운동은 궁극적으로 효율과 파워의 향상으로 귀결되야 합니다. 그래야 일상적인 움직임에서부터 레저 및 스포츠 활동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기 때문입니다. ‘효율’과 ‘파워’는 움직임의 질적, 양적 수준을 증명하는 핵심 요소입니다. 그러므로 클럽벨로 견갑대 근력 및 기능을 향상시켰다면 페르시안밀 기록에 도전 해보는 것을 추천합니다. 절대적 기준이 존재하는 스포츠로 증명하는 것입니다.

(주르카네스포츠는 장애인 대회도 있다)
↓워크샵 광고↓ ↑워크샵 광고↑


+ 훈련법 TIP

클럽벨로도 페르시안밀 운동을 비슷하게 할 수 있습니다. 클럽벨 암캐스트 동작은 페르시안밀 기리 동작의 훌륭한 대응 운동법입니다. 암캐스트 동작에 몸통의 회전과 스텝만 적절하게 더해주면 페르시안밀 기리 동작이 됩니다. 아래 두 영상을 보시면서 따라해보세요.

– 클럽벨 암캐스트 –


– 페르시안밀 기리 –


후속편. 차이에 대한 추가 설명입니다.

[칼럼] 클럽벨, 페르시안밀 운동법의 차이 ‘추가 설명’





소마앤바디 & 하우스오브스트렝스 News

2. 소마앤바디 대표운동센터, 하우스오브스트렝스 오픈
3. 주르카네 아시안컵 페르시안밀 동메달 획득(링크)




Was this article helpful?

Related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