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페르시안밀 번역] 1. 페르시안밀 클럽

Pathfinder 정헌

저자의 최신글 목록열기(현재창)
네이버 블로그 바로가기(새창)

 

꿈을 이루는 유일한 방법은 용감해지는 것

↓워크샵 광고 (새창 열기)↓ ↑워크샵 광고 (새창 열기)↑

페르시안 밀 클럽 (이하 페르시안밀) – 주르카네
주르카네는 ‘house of strength’ 힘의 저장소, 힘의 집, 힘의 근원 등을 뜻한다.

페르시안밀은 나무로 만들어지며, 한쪽 끝에는 핸들이 있고 다른 쪽 끝은 무겁기 때문에 무게가 다르다. 밀 클럽은 쌍으로 만들어지며, 사용자는 한 쌍의 밀을 가지고 무거운 쪽의 끝부분이 어깨에 번갈아 얹히면서 손을 사용한다.

페르시안밀 스윙하는 법

밀을 바닥에서 위로 들어올리고, 가슴 앞에 놓는다. 이때 밀이 몸을 터치하지 않도로 세우고, 손목은 허리쯤 높이인 약 100도로 유지한다. 한 손을 어깨 뒤로 보내려면, 먼저 팔꿈치를 앞으로, 위로 향하게 한 다음 클럽을 앞쪽으로 가져오고, 이를 한 방향씩 반복하면 된다.

이 운동이 익숙해지면, 클럽을 등 뒤로 민 후에 스윙을 하면서 속도에 맞춰 앞으로 가져오는 연습을 한다.

전통적으로 페르시안밀은 드럽비트를 따라 어깨 주위를 번갈아 가며 운동한다. 몸의 앞. 몸을 1/4정도 틀면서 클럽이 바깥으로 날아가면 서클이 완성되는데, 이렇게 좌우를 번갈아서 스윙을 하면 된다.

밀이 뒤를 향해 떨어질 때 어깨와 몸도 함께 돌려야한다. 이러한 회전은 떨어지는 에너지를 그대로 이용하여, 다시 밀을 앞쪽으로 끌어당길 수 있게 한다. 진자운동하듯이 몸을 자연스럽게 쓰는 방법이다.

발놀림- 페르시안 밀을 할 때 리듬감있게 몸무게를 한 발에서 다른 발로 옮기면서, 어깨와 몸의 방향을 맞추어 가볍게 미끄러지는 듯한 스텝을 사용한다.

이러한 밀 운동은 원래는 전사들이 전쟁에서 철퇴나 전쟁무기를 사용하기 위한 운동으로 만들어졌다. 밀 훈련은 겹갑대, 삼두근, 이두근, 대흉근, 소흉근 및 전완굴곡근의 힘을 향상시킨다.

↓워크샵 광고 (새창 열기)↓

↑워크샵 광고 (새창 열기)↑

페르시아 밀의 중량은 3kg부터 30kgs까지 다양하다. 한 쌍의 밀은 결합된 무게로 표시되므로 밀 하나의 무게가 10kg 인 경우, 쌍은 20kg의 무게로 표시된다.


Video 1. 4.5kg 밀의 인워드, 아웃워드 스윙하는 법


 

Video 2. 페르시안밀 웜업과 운동. 초반부에 low, middle, high캐스트의 미세한 차이가 나온다.


 

Video 3. 기리(mil turning)하는 법. 스텝에 주목하라. 중반부터 살라기(빠른박자로 돌리는 것)


 

Video 4. Ali Farzaneh이 거대한 밀로 터닝을 하는 모습. 거의 완벽하게 컨트롤 하고 있다. 아주 감명깊은 퍼포먼스다.


 

인디언클럽아카데미(ICA)의 수장 폴 타라스 월코윈스키의 칼럼 번역글입니다. 국내에 관련 용어가 통용되어 있지 않기 때문에, 뜻이 헷갈리다면 가급적 원문을 참고하기 바랍니다. 해당 글은 저자의 허락을 맡고 소마앤바디 운영진으로서 공식적으로 올리는 글입니다.
원문: Persian Mil Club
http://www.indianclubs.com.au/persian-meel/

For more information
폴 타라스 유튜브 채널
https://www.youtube.com/user/taraswolkowinski
폴 타라스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indianclubs1
↓워크샵 광고 (새창 열기)↓ ↑워크샵 광고 (새창 열기)↑

Was this article helpful?

Related Articles